홍준표, 이준석 향해 “더이상 당 혼란스럽게 하면 분탕질”

홍준표 대구시장이 이준석 국민의힘 대표를 겨냥한 비판 강도가 세지고 있다.

전날(5일) “참지 못하고 사사건건 극언으로 대응한 것은 큰 잘못”이라고 쓴소리를 한데 이어 6일에는 대장부의 ‘진격’과 ‘멈춤’의 타이밍을 언급하며 “후일을 기약하라”고 지적했다.

홍 시장은 이날 자신의 페이스북에 “절차의 하자도 치유가 됐고 가처분 신청을 해본들 당헌까지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