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동킥보드 타고 역주행한 고교생들…전신골절·생명 위독

전동킥보드를 타던 고교생들이 마주 오던 SUV와 정면충돌해 1명은 전신골절, 다른 1명은 생명이 위독한 것으로 전해졌다.

SUV운전자는 길이 어두워 전동킥보드를 발견하지 못했다는 취지로 경찰에 진술했다.

5일 경찰 등에 따르면 사고는 4일 오후 11시59분쯤 경남 창원시 마산합포구 해안도로에서 발생했다.

학생들은 킥보드를 타고 해운동삼거리 방향으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