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세훈 “국민의힘 탈당? 그럴일 없어…한동훈, 매력있어”

오세훈 서울시장이 6일 국민의힘 탈당과 신당 창당 가능성에 대해 “절대 그럴 일이 없다”고 선을 그었다.

오 시장은 이날 JTBC ‘뉴스룸’에 출연해 “제가 당을 새로 만들 일은 절대 없다”며 “호사가들이 무시해도 될 만한 얘기를 했는데 탈당을 한다거나 무슨 창당을 한다거나 거의 음해 수준으로 본다”고 밝혔다.

이준석 국민의힘 대표를 지원하는 발언을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